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사업 '전문가 컨설팅' 지원

기사승인 2019.10.12  13:29:59

공유
default_news_ad2

- 금년 컨설팅 성과를 기반으로 내년 전국 대폭 확대 검토

국토교통부가 도시재생 뉴딜사업지역에 대해 전문가 컨설팅을 지원하기로 했다. 

국토교통부는 도시재생뉴딜 선정지역 중 21곳에 대해 원활하고 효과성 있는 사업계획 추진 및 실행을 지원하고자 전문가 컨설팅을 실시하기로 하고 10일 정부세종청사 대회의실(6동)에서 컨설팅단 출범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컨설팅은 지자체·지역공동체·주민 등으로부터 있어왔던 지속적인 요청을 감안해 2017년 뉴딜정책 시행 이래 처음 도입하는 것이다. 금년에는 지자체 수요조사를 통해 선정된 최종 21곳(하반기 선정 2곳 포함) 내외를 시범적으로 실시하고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컨설팅에 착수할 예정이다.

국토부는 금번 컨설팅을 통해 도시재생뉴딜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지자체를 현장 및 문제해결 중심으로 근접 지원하고, 단기적으로는 사업 지연 및 막힘을 방지하고 장기적으로는 주민과 지자체의 도시재생 역량을 높일 계획이다.

컨설팅은 21개 대상 지역(15개 광역)을 4대 권역 ▲수도권 ▲충청권 ▲호남·강원권 ▲영남권으로 나눠 오는 12월까지 각 지역별로 최대 5회 실시한다.

이번 컨설팅은 시범적 성격으로서 컨설팅 결과 및 성과를 분석하고 내년에는 그 규모와 대상·방식을 확대·보완해 나갈 계획이다.

▲ 「도시재생뉴딜 성과관리지원 컨설팅단」 운영 방안 - 컨설팅 체계도.

컨설팅단장을 맡은 구자훈 한양대학교 교수는 "이번 성과관리지원 컨설팅단은 지역쇠퇴의 근본적 원인 분석, 지역사회가 가지고 있는 잠재력과 역량을 토대로 지자체가 도시재생을 추진하는 데 전문성 있는 활성화방안을 만들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라며 "이번 컨설팅단과의 협력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문제 해결에 도움을 주고, 쇠퇴한 도시의 기능을 살려내는 한국적 도시재생모델이 구축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박선호 국토교통부 1차관은 "그간 도시재생의 틀과 내용을 만드는 데 주력하느라 이를 현장에 접목시키기 위한 노력과 지원이 다소 부족했던 것이 사실"이라며, "각 지역 특색에 맞는 자생·자족적인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을 주민과 지자체가 스스로 추진해 나갈 수 있도록 컨설팅을 비롯한 다양한 정책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진백 기자 jblee200@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