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LH, '도시재생 인력양성 방안' 공청회 개최

기사승인 2019.11.29  23:03:11

공유
default_news_ad2

- 다양한 분야의 융·복합적인 지식과 소양 갖춘 도시재생 전문 인력 필요

▲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28일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도시재생 인력양성 방안 공청회'를 개최했다. ⓒLH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는 28일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도시재생 분야 전문인력 양성의 필요성과 양성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도시재생 인력양성 방안 공청회'를'개최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도시재생 뉴딜'정책을 핵심 국정과제로 설정하고, 현재까지 전국 265곳을 사업지로 선정해 도시의 주거환경과 생활편의시설을 정비하는 등 '지역 혁신 거점 마련'에 주력하고 있다.

기존 재건축·재개발과 달리 도시환경의 물리적 정비를 넘어 경제·사회·문화 전반을 활성화시키는 도시재생을 위해서는 다양한 분야의 융·복합적인 지식과 소양을 갖춘 도시재생 전문 인력이 필요하다. 그러나 현재 시행 중인 지역주도 주민교육기관인 '도시재생대학' 및 'LH 도시재생지원기구' 등을 통한 교육만으로는 점증하는 도시재생 전문인력 수요를 충족하기에는 부족한 상황이다.

이번 공청회에서는 체계적인 도시재생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정책적‧실무적 대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된 ▲도시재생 코디네이터 교육 프로그램 개발 ▲지역거점 대학 도시재생 대학원과정 개설 ▲인력정보 DB 구축 ▲기초능력 인증제도 신설 등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박선호 국토교통부 제1차관의 축사를 시작으로 안상욱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이사장이 '지자체 지원센터의 인력현황 및 문제점'을, 이제선 연세대학교 교수가 '도시재생 인력양성 및 제도개선 방안'을 주제로 발표헀다.

황희연 LH 토지주택연구원장을 좌장으로 한 패널토론에는 ▲김이탁 국토교통부 도시재생사업기획단장 ▲김종익 전국도시재생지원센터협의회 상임대표 ▲김항집 광주대학교 도시계획·부동산학과 교수 ▲맹다미 서울연구원 연구위원 ▲백대현 LH 도시재생계획처장 ▲이명식 동국대학교 건축학과 교수가 토론자로 참여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LH는 도시재생 전문인력 양성과 이를 위한 교육과정 및 전문자격 제도 등의 마련을 위해 지난 5월 '도시재생 전문가 양성 방안 연구용역'을 시행했고, 이번 공청회에서 그동안 연구된 중간결과를 공유하며 참석한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했다.

변창흠 LH 사장은 "도시재생 인력양성 관련 정책 수립 및 실행을 위한 사업전문가 양성을 통해 혁신적이고 포용적인 도시공간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공청회는 더불어민주당 황희 의원이 주최하고, LH와 (사)도시설계학회가 공동 주관했으며, 국토교통부가 후원했다. 

전윤서 기자 yyooo0@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